스타가 되고 싶으면 결혼해

뒤로가기
본문 바로가기
이미지 설명

제목스타가 되고 싶으면 결혼해

킴수
출판사트윈플스토리
응원1,370정가: 100원
“목적 있는 연애는 되는데, 결혼은 왜 안 되는 겁니까.”

한때 잘나가던 아역배우. 그러나 지금은 완전히 묻혀버린 무명배우, 세연은 소개팅 프로그램 <선남선녀>에서 ‘세기의 커플’이라는 이름으로 웨딩회사 대표인 기주와 엮이며 반짝인기를 끌었다.
방송의 여파가 잦아들던 어느 날, 기주가 만남을 청했다.

“만나는 사람, 있습니까.”

관심이라기엔 눈빛이 건조했다. 무엇보다 제게 호감이 있었다면 두 달 만에 연락하지도 않았을 터.

“뭐, 없으면 왜요.”
“없으면.”
“없으면?”

그는 무표정하게 청혼했다.

“결혼합시다. 나랑.”

illustrate by. 희림(@_h2lim)
0